로고

제23회 상주전국민요경창대회 개최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2/11/16 [11:11]

제23회 상주전국민요경창대회 개최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2/11/16 [11:11]

 



상주시
(시장 강영석)와 상주문화원(원장 김홍배) 주최로 1115 상주문화회관에서 제23회 상주전국민요경창대회를 개최했다.

 

전국의 유망 국악 신인들을 발굴·육성하여 등용기회를 제공하고 국악인구의 저변확대로 우수한 전통국악을 전승·보전하고자 1999년부터 개최해 왔으며 2015년부터 명창부 대상의 훈격이 대통령상으로 격상됐다.

 

올해는 전국에서 102137명이 참가해 성황을 이뤘으며 명창부 대상(대통령상)에는 김빛여울(서울 은평구)이 수상의 영예를 차지했다.

 

일반부 대상(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은 이영미(전남 고흥군), 신인부 장원(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상)은 안종숙 외 9(경북 상주시), 학생부 장원(경상북도교육감상)은 박소율 외 2(상주 상산초등 4학년) 수상하는 등 모두 4개 부문에서 17명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김홍배 상주문화원장은 전국 15개 시도에서 137명이나 되는 유망한 국악인이 참가하여 명실상부 민요의 큰 마당이 되었으며 올해로 23회를 맞이한 본 대회가 전통국악을 전승·보전하는데 크게 기여하게 되기를 바라며 내년에는 더 내실 있고 품격 있는 경창대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